2024년 06월 16일(일)
에너지경제 포토

성우창

suc@ekn.kr

성우창기자 기사모음




삼성운용 ‘KODEX 미국30년국채+12%프리미엄 ETF’ 상장

에너지경제신문   | 입력 2024.04.30 11:02
삼성자산운용은 'KODEX 미국30년국채+12%프리미엄 상장지수펀드(ETF)'를 30일 신규 상장한다고 밝혔다.

▲삼성자산운용은 'KODEX 미국30년국채+12%프리미엄 상장지수펀드(ETF)'를 30일 신규 상장한다고 밝혔다.

삼성자산운용은 'KODEX 미국30년국채+12%프리미엄 상장지수펀드(ETF)'를 30일 신규 상장한다고 밝혔다.


KODEX 미국30년국채+12%프리미엄는 듀레이션 20년 이상의 미국 장기채권에 투자하면서도 연 12% 수준의 프리미엄을 확보하기 위해 매주 만기가 돌아오는 위클리 콜옵션을 일정 수준만큼만 매도하고, 미국채권을 통해 받은 쿠폰(이자)은 재투자되는 상품이다. 총 보수 역시 미국 채권에 투자하는 커버드콜 전략의 동종상품 중 최저 수준인 연 0.25%다.


KODEX 미국30년국채+12%프리미엄은 기존 출시된 상품과 달리 위클리 옵션을 매주 매도하는 방식을 통해 미국채권에 대한 투자 비중을 확대했다. 만기를 짧게 가져가는 옵션을 활용해 콜옵션 매도 비중을 적극 조절함으로써 미국 채권에 대한 투자 비중은 높였다. 프리미엄은 연 12% 수준으로 제한해 연 12% 분배금에 더해 금리 인하에 따라 발생하는 시세 차익 참여율도 높일 수 있도록 설계됐다. 이 상품은 계획적인 월 분배 수준 외에 장기 채권투자를 통한 자본 차익 효과를 극대화하고자 하는 투자자에게 적합하다.


이 상품은 환 헷지형 상품으로 금리 인하기에는 달러의 가치가 동반 하락하는 경향이 있기 때문에 향후 달러의 움직임에 따른 환 손실을 막아 투자자가 온전히 미국 장기채권의 자본차익을 얻을 수 있도록 설계됐다.


아울러 DC·IRP, 연금저축계좌에서 100% 투자가 가능해 안정적 수익과 세제 혜택을 받을 수 있는 연금 ETF로 활용할 수 있다. 미국 금리 인하에 대한 시점을 확신할 수 없는 상황에서 미국 장기채권에 대한 투자와 함께 매 월 안정적으로 분배를 수취하고 이를 재투자해 세제 혜택까지 받을 수 있다.




임태혁 삼성운용 ETF운용본부 상무는 “미국의 견조한 경제와 높은 인플레이션 상황으로 현 수준의 금리가 예상했던 것보다 더 오래 머무를 것(Higher for Longer)으로 예상된다"며 “해당 ETF는 부분 커버드콜 방식으로 설계되어 매월 안정적으로 프리미엄을 배당으로 수취하면서 높은 듀레이션을 통해 금리 인하시 공격적인 자본차익도 얻을 수 있기 때문에 현 시장 상황에서 가장 스마트하게 투자할 수 있는 미국 장기 국채 투자 상품이다"라고 전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