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24일(월)
에너지경제 포토

이원희

wonhee4544@ekn.kr

이원희기자 기사모음




APEC기후센터, 태평양 도서국에 기후위기 대응 역량 강화 지원

에너지경제신문   | 입력 2024.05.13 13:21

APEC기후센터-바누아투 정부·지역사회, 기후 협력 동반자 관계 및 기후변화 대응 강화 협력회의 개최

apec기후센터

▲APEC기후센터 연구진이 랄프 레겐바누 바누아투 정부 기후변화부 장관(왼쪽 네번째) 및 공무원들과 지난달 19일 바누타우 포트빌라에서 '기후협력 동반자 관계 및 기후변화 대응 강화 협력회의'를 마치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APEC기후센터

APEC기후센터가 태평양 도서국인 바누아투의 기후위기 대응력 강화를 지원했다.


APEC기후센터는 소속 연구원들이 지난달 13일부터 25일까지 태평양 도서국인 바누아투를 방문해 현지 정부 내 고위 각료 및 주요 실무 관계자 등과 '바누아투 정부·지역사회와의 기후 협력 동반자 관계 및 기후변화 대응 강화 협력회의'를 가졌다고 13일 밝혔다.


바누아투와 같은 태평양 도서국은 식량 및 수입원 확보를 위해 주로 기후에 민감한 농업, 수산업 그리고 관광업에 의존하고 있다. APEC기후센터는 기후변화로 인한 이상기후는 다른 지역보다 더 이들 지역에 심각한 피해를 준다고 보고 있다.


신도식 APEC기후센터 원장은 “APEC기후센터는 태평양 도서국인 바누아투를 대상으로 한 녹색기후기금(GCF) 지원 사업에서 얻은 귀중한 경험과 지식을 바탕으로 태평양 도서국에 적합한 지역 맞춤형 기후정보서비스 개발·구축 사업을 앞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