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4월 14일(수)

정의당 신임 당대표에 여영국 단독출마

에너지경제신문   | 입력 2021.03.07 20:16   수정 2021.03.07 20:16:32
ㅇㅇㅇㅇㅇ

▲당대표 출마 선언하는 여영국 전 의원.

[에너지경제신문=윤하늘 기자] 정의당 당대표 보궐선거에 여영국 전 의원이 단독 출마하면서 사실상 차기 당대표로 확정됐다.

7일 정의당에 따르면 전날 오후 6시까지 후보등록을 접수한 결과 여 전 의원만이 입후보했다.

이후 선거 운동(3월 7~17일), 찬반 투표(18∼23일)를 거쳐 오는 23일 당선이 확정될 예정이다.

한편 부대표 보궐선거에는 설혜영 용산구의회 의원, 박창진 전 갑질근절특별위원장, 이상범 전 민주노동당 서울시당 학위 집행위원장이 출마했다.

청년정의당 대표직에는 강민진 전 대변인이 단독 출마했다.


yhn7704@ekn.kr



배너

실시간 종합Top

경제
머니
비즈니스
전기차&에너지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