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15일(토)
에너지경제 포토

강근주

kkjoo0912@ekn.kr

강근주기자 기사모음




[포커스] 김포시 적극행정 표상, 가족문화과 상호문화팀

에너지경제신문   | 입력 2024.05.18 23:45
김포시 가족문화과 상호문화팀

▲김포시 가족문화과 상호문화팀. 사진제공=김포시

김포=에너지경제신문 강근주기자 김포시청에서 국적이나 소득과 상관없이 '김포에 사는 우리'라는 슬로건 아래 중-단기 정책을 모두 수행하는 부서가 있다. 외국인주민 및 가족과 관련된 업무를 수행 중인 가족문화과 상호문화팀이 바로 그렇다.


상호문화팀은 최근 외국인아동 취학안내 통지를 위해 개인정보보호위원회에 심의를 요청, 2025학년도부터 입학안내통지서 발송이란 성과를 거뒀다. 타 도시들은 이를 벤치마킹하고자 김포시청으로 달려오고 있다.


한부모-청소년부모 가족과 같은 취약계층 복지급여 지급, 아이돌보미 서비스 제공, 가족센터 및 외국인주민지원센터 운영과 같은 업무가 주된 업무이나, 상호문화팀은 김포시민 행복한 일상과 사회통합을 위해 다양한 정책도 개발, 추진하고 있다. 그야말로 전천후 부서라 해도 과언이 아닌 상호문화팀을 16일 만났다.


― 최근 외국인아동 취학안내 통지를 위해 개인정보보호위원회에 심의를 요청하는 등 적극행정을 펼쳐 화제다.


“적극행정이라 하면, 두 가지로 분류된다고 생각한다. 첫 번째는 해야 하는 일을 자발적, 주도적, 창의적, 발전적으로 개선방향을 찾아 수행하는 것이고, 두 번째는 법적으로 하지 않아도 되는 일을 김포시와 시민을 위해 추가로 추진하는 것이. 흔히들 말하는 특수시책이다. 이런 의미에서 상호문화팀은 항상 적극행정에 노력하고 있다. 연례 반복적 업무라고 해도 해 오던 대로 생각 없이 하기보다, 업무에 대한 주인이 나라는 생각으로 자발적, 주도적 인식을 갖고 수행하다보면, 창의성은 따라오는 것이고, 예년보다 발전적 방향으로 나갈 수 있다."




― 구체적인 사례를 들려 달라.


“작년 말에는 마리나베이 호텔에서 한부모가족과 다문화가족을 위한 호텔 체험을 제안해줬다. 이런 일도 공무원이 '안합니다' 하면 시민은 혜택을 받을 수 없다. 신청-선발 기준을 마련하고, 홍보하고, 신청 받아 선정하는 등 절차가 필요하나 시민이 받을 혜택! 그것만 보고 추진했다."


김포시 학교밖 청소년지원센터 협약식

▲김포시 학교밖 청소년지원센터 협약식. 사진제공=김포시

김포시 이주배경청소년 지원 사업보고회

▲김포시 이주배경청소년 지원 사업보고회. 사진제공=김포시

― 상호문화교류센터 운영도 적극행정 소산이다.


“상호문화교류센터 또한 적극행정이라 할 수 있다. 통진읍 구청사 나동에 대한 수요조사를 김포시 전 부서에 했고, 상호문화교류센터가 꼭 필요한 시점이란 생각에, 적극 어필을 했다. 통진읍 구청사 나동을 상호문화교류센터로 리모델링하기로 결정된 후, 우리 팀은 조례 2개를 개정했고, 예산을 편성했으며, 설계 완료 후 리모델링을 추진하고 있다. 결정되면 끝이 아니라, 그에 대한 행정수반사항이 많지만 그래도 사회통합적 김포를 위해서는 상호문화교류센터가 꼭 필요하다고 생각했다."


― 지역자원 연계사업도 눈에 띈다.


“이주배경청소년 지역자원 연계사업 또한 여성가족부에서 전국 5개 시만 국비 70% 비율로 지원하고 있는 사업으로, 상대적 교육-문화 향유 기회가 적은 이주배경청소년을 위해 20쪽에 달하는 사업계획서를 제출하며 2023년 1억6천만원 국비를 확보했고 올해도 사업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 외국인 긴급지원 홍보에도 남다른 열정을 보이고 있다.


“2024년부터 '외국인 긴급지원'도 하고 있다. 갑작스러운 질병, 재난 등으로 긴급지원이 필요한 외국인에게 내국인과 같이 긴급지원비를 지원하는 것으로 도비 30% 지원 사업이고, 시-군에서 신청해야 세울 수 있는 예산이다. 현재 경기도 15개 시에서 시행하고 있다. 외국인주민에 대한 시민인식 개선을 위해 우리 팀이 직접 콘티를 짜고, 출연까지 해서 인식 개선을 위한 숏폼 홍보영상도 6편이나 제작했다."


― 적극적으로 일할 수 있는 원동력은 무엇인가.


“일을 많이 한다고 월급이 오르는 것은 아니지만, 기본적으로 공무원은 나 좋자고 업무를 하는 것은 아니라고 생각한다. 나의 노력과 열심으로 김포시가 나아지고, 시민이 더 나은 삶을 살 수 있다면 그것이 가장 큰 보람과 원동력이다. 대가를 바라고 일하다보면, 결국 자발성을 잃게 되고 업무에 흥미가 떨어진다. 혜택을 받은 시민이 '고맙습니다. 덕분입니다' 한마디 해주시면 상호문화팀원들, 울지도 모른다. 물론 시장님과 국장님들 관심과 격려도 큰 힘이 되고 있다."


― 적극행정 추진에 필수요소는 무엇이라 보나.


“기존에 해오던 업무를 그대로 추진하면 특별한 문제가 발생할 확률이 적다. 한마디로 안정적이다. 하지만 새로운 정책을 계획해 추진하다 보면, 생각하지 못한 난관도 만나고, 의도대로 일이 풀리지 않을 때도 많다. 적극행정을 기획하고 추진이 결정됐으면, 결과에 대한 비난은 없어야 한다. 추진과정에 노력이 부족할 사람은 아예 기획을 하지 않는다. 새로운 정책을 기획하고 추진만으로도 칭찬받아야 한다. 결과보다는 노력도와 추진 의지로 평가받으면 좋겠다. 물론, 결과도 좋으면 가장 좋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