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4월 18일(일)

GC녹십자, 코로나19 혈장치료제 치료목적 사용 1건 추가…총 40건

에너지경제신문   | 입력 2021.03.05 08:44   수정 2021.03.05 08:44:57

- 식약처, 4일 서울아산병원 치료목적사용 추가 승인





clip20210305084416

▲GC녹십자 혈장 치료제의 혈장 분획과정을 지켜보는 연구원의 모습.

[에너지경제신문 이나경 기자] GC녹십자가 개발 중인 코로나19 혈장치료제가 지속적으로 치료목적 사용승인을 획득하고 있다. GC녹십자는 지난 4일 기준 총 40건의 치료목적사용승인을 획득했다고 5일 밝혔다.

임상시험 중인 의약품은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승인 하에 생명이 위급하거나 대체 치료수단이 없는 환자에게 쓸 수 있다.

코로나19 혈장 치료제는 기존의 혈장치료제와 원료만 다를 뿐 개발 과정과 생산공정이 같아 안정성과 효능에 대한 의료진의 신뢰와 확신이 지속적인 치료목적 사용승인으로 이어지는 것으로 회사측은 판단했다.

한편, 현재 GC녹십자는 지난해 진행한 임상 2상에 대한 데이터 도출을 진행하고 있다.

배너

실시간 종합Top

경제
머니
비즈니스
전기차&에너지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