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4월 15일(목)

WHO 전문가 "코로나19 부작용 위험 높아…말라리아약 사용중지 권고"

에너지경제신문   | 입력 2021.03.02 21:15   수정 2021.03.02 21:15:57
하이드로록시크로로퀸

▲말라리아약 ‘하이드록시클로로퀸’. 연합뉴스

[에너지경제신문 오세영 기자] 세계보건기구(WHO)의 전문가 그룹은 2일(현지시각)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감염 방지를 위해 말라리아 치료제인 하이드록시클로로퀸을 사용하는 것을 중지하라고 권고했다.

전문가 그룹은 하이드록시클로로퀸이 사망률이나 입원율을 줄이는 데 효과가 없고 오히려 부작용 위험을 높일 수 있다는 점을 발견했다면서 사용 중지를 강하게 권고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더 이상 하이드록시클로로퀸을 연구 우선순위로 고려해서는 안된다며 연구 자원은 다른 유망한 의약품을 평가하는 데 사용돼야 한다고 지적했다.

전문가 그룹은 이 같은 권고는 6000여명이 참가한 6개 실험 결과에 따른 것이라고 부연했다.

앞서 미국의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코로나19 예방 차원에서 하이드록시클로로퀸을 복용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나 WHO는 지난해 6월 코로나19 치료제의 효능과 안전성을 실험하는 ‘연대 실험’에서 이 약품이 특별한 효과를 보이지 않았다며 사용을 중단했다.




claudia@ekn.kr

배너

실시간 종합Top

경제
머니
비즈니스
전기차&에너지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