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2월 27일(토)

LG에너지솔루션, 여의도 파크원 63층에 ‘소통 라운지’ 조성

에너지경제신문   | 입력 2021.01.24 11:30   수정 2021.01.24 11:30:51
[사진1]

▲여의도 파크원 Tower1에 위치한 LG에너지솔루션 본사 63층 ‘소통 라운지’에서 중국, 캐나다, 폴란드, 한국 직원들이 회의를 하고 있다.

[에너지경제신문 여헌우 기자] LG에너지솔루션은 본사가 위치한 여의도 파크원의 63층 라운지에 임직원 전용 ‘소통 라운지’를 조성했다고 24일 밝혔다.

170여명을 수용할 수 있는 63층 ‘소통 전용 라운지’는 카페, 무대, 스마트 워킹(Smart working) 공간 등으로 구성됐다. 감각적인 가구 배치와 모던한 인테리어를 통해 임직원들이 편안한 분위기에서 이용할 수 있도록 조성됐다.

카페에는 안락한 소파와 티테이블을 배치해 임직원들이 편안하게 휴식을 취하고, 구성원들과 자유롭게 네트워킹을 할 수 있도록 했다. 또 창가에 그네 소파, 빈백 소파(콩주머니처럼 생긴 푹신한 의자), 테이블을 배치해 임직원들이 한강을 내려다보며 전망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무대 공간에는 빔프로젝터와 간이 무대시설을 배치해 언제든지 구성원들이 타운홀 미팅과 강연 등을 할 수 있도록 했다.

LG에너지솔루션 김종현 사장은 최근 이 무대공간에서 화상회의 시스템을 활용해 신입사원들과 소통하는 사내 온라인 타운홀 행사를 진행하기도 했다.

한편 LG에너지솔루션은 ‘온택트(ontact)’시대에 걸맞게 직원들이 시간과 공간 등 물리적 제약을 받지 않고 일할 수 있도록 사무공간도 전면 개선했다. 이를 위해 기존 회의실에 있던 TV를 없애고, 화상회의와 디지털 화이트 보드 등 다양한 협업 작업을 편리하게 할 수 있는 최첨단 IT기기 100여대와 1인 및 소규모 인원이 화상회의를 할 수 있는 회의실 60여곳도 설치했다.

김종현 사장은 "글로벌 배터리 산업을 주도하고 있는 세계 최고 기업에 맞는 창조적이고, 혁신적인 조직문화를 구축해 누구나 근무하고 싶어하는 꿈의 일터를 만들어나가겠다"고 말했다.







배너

실시간 종합Top

경제
머니
비즈니스
전기차&에너지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