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1월 15일(금)

에너지경제

용인시, 28일 0시부터 ‘10인 이상 집회 금지’ 행정명령

유원상 you11@ekn.kr 2020.11.27 23:58:32
2020112701001505200068401

▲용인시청 전경

[용인=에너지경제신문 유원상 기자] 경기 용인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관내 집회 전면 금지장소를 제외한 전 지역에 대해 ‘10인 이상 집회 금지’ 행정명령을 발동한다고 27일 밝혔다.

기간은 28일 0시부터 별도 해제 공표가 있을 때 까지다.

시는 전국적으로 확진자가 급증하며 코로나19 3차 대유행으로 번지는 상황에서 집합이나 모임 등을 통한 감염 확산을 막기 위해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라 이 같은 조치를 내렸다.

이 행정명령에 따라 용인시청사 일원과 3개구청사 일원 등 집회가 전면 금지된 곳을 제외한 관내 전 지역에서 10인 이상 집회가 금지되고 이를 위반할 경우 벌금 300만원이 부과된다.

행정명령 적용 대상은 ‘집회 및 시위에 관한 법률’에 따라 신고대상이 되는 10인 이상 집회다. 행정명령 발령 전 상기 제한장소에 집회 신고한 대상도 포함된다.

시 관계자는 "학생들의 수능이 코앞으로 다가온 만큼 만일의 사태를 대비해 집단감염이 발생하지 않도록 선제적으로 조치하기 위해 행정명령을 발령했다"며 "상황이 엄중한 만큼 많은 분들의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배너

실시간 종합Top

경제
머니
비즈니스
전기차&에너지
부동산

Opinion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