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1월 25일(월)

에너지경제

‘킹스레이드’ 베스파, 올 3분기 매출 173억·영업손실 85억원

정희순 hsjung@ekn.kr 2020.11.27 09:43:10
[에너지경제신문 정희순 기자] 베스파가 올해 3분기 연결 재무제표 기준 매출액 173억원, 영업손실 85억 원, 당기순손실 78억원을 기록했다고 27일 밝혔다.

매출은 전년동기대비 0.5%로 소폭 하락하며 비슷한 수준을 유지했으며, 신작 게임 개발을 위한 지속적인 투자의 영향으로 영업손실을 기록했다.

베스파는 대표 게임 ‘킹스레이드’의 장기 흥행으로 입증한 자체 개발 역량과 글로벌 서비스 노하우를 바탕으로 내년부터 모바일 신작들을 순차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다. 먼저 1분기에는 자회사 넥사이팅이 개발 중인 모바일 게임 ‘타임 디펜더스(Time Defenders)’를 출시할 예정이다. 이후 ‘킹스레이드 시즌2: 리마스터’ 및 ‘프로젝트(Project) CA’, ‘프로젝트 OP’ 등 모바일 RPG(역할수행게임)를 포함, 다양한 장르의 웰메이드 신작을 선보여 글로벌 시장에서 영향력을 확대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베스파 관계자는 "’킹스레이드’가 베스파의 첫 번째 성장을 이끌었다면 내년부터 출시될 다양한 장르의 신작들은 베스파의 두 번째 성장을 이끄는 기폭제가 될 것"이라며, "또한 베스파 본사 외에도 지속적인 성장을 하고 있는 베트남 자회사 봄버스와 다양한 IP(지식재산권)로 게임 콘텐츠를 개발중인 일본의 하이브도 중요한 베스파의 전력으로 활약할 것" 이라고 전했다.
ㅇㅇ

▲베스파 CI.

배너

실시간 종합Top

경제
머니
비즈니스
전기차&에너지
부동산

Opinion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