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1월 28일(토)

에너지경제

국민의힘 "부동산 정책, 실패 넘어 역대급 기행" 맹비난

윤하늘 yhn7704@ekn.kr 2020.11.21 18:25:00
ddddddd
[에너지경제신문=윤하늘 기자] 국민의힘은 21일 정부·여당의 부동산 정책에 대해 비난을 쏟아냈다.

특히 전날 "아파트에 대한 환상을 버리라"고 발언한 더불어민주당 미래주거추진단장인 진선미 의원이 집중 포화를 맞았다.

윤희석 국민의힘 대변인은 서면 논평에서 "여권 인사들 말대로라면 집 없으면 호텔을 개조해 살면 되고, 저금리와 가구 수 증가만 아니었다면 전셋값이 오를 리 없다"며 "단순한 실패를 넘어 역대급 기행 수준"이라고 비판했다.

윤 대변인은 진 의원에 대해선 "더 좋은 환경에서 살고자 하는 국민의 인간적 소망을 그저 환상으로 치부하며 무시했다"고 했다.

그는 "시장을 이기려는 정부, 국민을 가르치려는 정권에게 국민은 아무것도 기대할 수 없다"며 "임대차 3법을 원점으로 돌리고 재개발 재건축 규제를 완화하라"고 촉구했다.

같은 당 윤희숙 의원도 페이스북에서 진 의원의 발언을 겨냥해 "입법부와 여당 주거정책의 큰 책임을 맡았다는 분이 이렇게 지적으로 게으르다는 것은 참 실망스럽다"고 맹공했다.

윤 의원은 "방 개수만으로 섣부른 판단을 내리는 지적인 나태"라며 "민주화 세대라는 이들이 누구보다도 전체주의적인 사고방식에 젖어 기본을 외면하는 것은 우리 현대사의 가장 큰 아이러니"라고 덧붙였다.


윤하늘 기자 yhn7704@ekn.kr

배너

실시간 종합Top

경제
머니
비즈니스
전기차&에너지
부동산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