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1월 29일(일)

에너지경제

정총리 "광주 코로나 확산 심상치않아…고비 넘겨야"

온라인뉴스팀 ekn@ekn.kr 2020.07.03 10:03:43
정총리 "광주 코로나19 확산세 심상치않아…고비 넘겨야"

"광주 확진 대부분 방역수칙 안 지킨 탓…시민협조 절실"


정세균 국무총리는 3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 중인 광주를 찾아 차단 의지를 밝혔다.

정 총리는 이날 광주시청에서 주재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에서 "광주의 코로나19 확산세가 심상치 않다"며 "고비를 슬기롭게 넘겨 위기 극복의 모범사례로 만들어달라"고 말했다.

정 총리는 "광주 확진 사례를 보면 방문판매업체와 종교시설 등 밀접접촉이 잦은 취약시설에서 발생해 다양한 경로로 확산 중이며 대부분 개인 방역수칙을 지키지 않은 데서 비롯됐다"고 지적했다.

그는 "이런 현상이 시간과 장소만 달리할 뿐 똑같이 반복돼 매우 안타깝다"며 "더이상 확산을 막으려면 시민 협조가 절실하다. 방역 취약 시설 방문을 자제하고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정 총리는 전세계적으로 코로나19가 다시 확산세를 보이는 것에 대해선 "정부는 수시로 국가별 위험도를 평가해 리스크가 커진 국가엔 비자발급 제한, 항공편 축소 등으로 신속 대응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연합뉴스)


배너

실시간 종합Top

경제
머니
비즈니스
전기차&에너지
부동산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