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5월 12일(수)

추가 4차 재난지원금, 신청대상 기준 완화…당일지급 기간 3일

에너지경제신문   | 입력 2021.04.19 07:43   수정 2021.04.19 08:16:26
2021041901000841100035751

▲소상공인 4차 재난지원금, 오전 6시부터 문자 안내·신청 접수. 연합뉴스


[에너지경제신문 안효건 기자] 4차 재난지원금인 버팀목자금 플러스가 19일부터 소상공인 51만 1000명에게 추가 지급된다.

이번 2차 신속지급은 1차 신속지급 대상에서 제외된 소상공인에게 지급된다.

구체적으로는 반기별 비교를 통한 매출 감소 사업체,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2월까지 개업한 사업체, 연매출 10억원 초과 경영위기업종, 집합금지·영업제한 이행 사업체로 추가로 확인된 업소가 대상이다.

중기부는 지난달 29일부터 이뤄진 1차 신속지급 때는 2019년 대비 지난해 매출이 감소한 사업체에만 버팀목자금 플러스를 지급했다.

그러나 2차 때는 요건을 일부 완화했다.

2019년 상반기와 지난해 상반기, 2019년 하반기와 지난해 하반기 등 반기별 비교를 통해 매출이 감소한 41만 6000명에게도 버팀목자금 플러스를 지급한다.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2월 개업한 7만 5000명, 경영위기업종에 포함되면서 연매출액이 10억원을 초과하는 소기업 1만 곳 등도 추가 지원 대상에 포함됐다.

지원 대상자에게는 이날 오전 6시부터 안내 문자 메시지가 발송된다. 해당 사업주는 버팀목자금 플러스 전용 누리집에 접속해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이날부터 3일간은 하루 3회 지원금이 지급된다. 오후 6시까지 신청하면 당일 받을 수 있다.


hg3to8@ekn.kr

배너

실시간 종합Top

경제
머니
비즈니스
전기차&에너지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