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1월 25일(월)

에너지경제

현대기아차, 스마트팩토리 브랜드 ‘이포레스트’ 선봬

전지성 jjs@ekn.kr 2020.11.26 20:32:41


clip20201126203151

▲현대기아차 스마트 팩토리 브랜드 ‘이포레스트’(E-FOREST) 개념도.

[에너지경제신문 전지성 기자] 현대기아차가 스마트 팩토리 브랜드인 ‘이포레스트’(E-FOREST)를 선보인다.

26일 현대기아차에 따르면 올해 초부터 울산 5공장 제네시스 생산 라인에 시범 적용한 스마트 팩토리 시스템을 새롭게 브랜드로 만들어 자동차 생산 공정에 적용할 계획이다.

이포레스트는 현대기아차 스마트 팩토리의 핵심 키워드인 ‘자동화’, ‘지능화’, ‘인간친화’에 맞춰, 테스트카 제작이 필요 없는 가상 개발 프로세스, 로봇을 활용한 조립·품질 관리 시스템, 근로자의 편의성을 높여주는 웨어러블 로봇 등을 포함한다.

현대기아차는 2022년 하반기에 완공되는 싱가포르 글로벌 혁신센터(HMGICs)를 이포레스트 기반 스마트 팩토리 시스템을 실험하는 테스트베드로 활용할 방침이다.



배너

실시간 종합Top

경제
머니
비즈니스
전기차&에너지
부동산

Opinion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