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14일(일)
에너지경제 포토

송인호

sih31@ekn.kr

송인호기자 기사모음




김상곤 경기도의회 의원, "주민 체감하는 지역 상생방안과 실질적 대안 마련해야"

에너지경제신문   | 입력 2023.04.03 11:35

‘삼성전자와 지역사회의 바람직한 소통’ 토론회 참석

평택

▲사진제공=평택시

경기도의회 도시환경위원회 김상곤 부위원장(국민의힘, 평택1)이 지난달 31일 평택 고덕면 행정복지센터에서 열린 ‘세계 반도체 수도 평택을 위한 삼성전자와 지역사회의 바람직한 소통 토론회’에 토론자로 참석, "실질적으로 일자리 창출과 지역상권 활성화가 우선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날 토론회는 박환우 평택포럼 도시환경분과 위원장의 사회로, 발제는 정건채 남서울대학교 교수와 안승홍 한경국립대학교 교수가 맡았으며, 토론자로는 김상곤 부위원장, 김승겸 평택시의회 복지환경위원장, 정형민 평택시 미래도시전략국장, 안산호 고덕면 이장협의회 회장, 이재덕 평택포럼 전대표 등이 참석했다.

김상곤 경기도의회 부위원장은 "인근 지역 주민들과 삼성전자 간의 소통과 상생방안을 마련하고자 「삼성전자-평택 소통협의회」를 구성해 운영 중에 있으나 실질적인 지역상생방안을 도출하고 실천하는데 한계가 있어 보인다"며 "삼성전자가 입지하면서 고용, 지방세 증가 등 지역경제의 긍정적인 효과도 분명 있지만 지역주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실질적인 대안은 미흡하다"고 지적했다.

특히 "포세카가 건설현장 구내식당을 독점하고 있다 보니 삼성단지 인근지역의 상권은 점차 쇠퇴하고 있는 실정"이라며 "포세카 측에서 평택지역에서 생산되는 농산물을 우선 구매하도록 해 지역 농민들과의 협력체계를 구축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 부위원장은 끝으로 "지역사회와의 협력과 상생을 사회공헌사업으로 추진할 것이 아니라 실질적인 일자리 창출과 지역 상권 활성화에 기여하도록 해야 한다"고 힘줘 말하며 토론을 마무리 했다.


경기=에너지경제신문 송인호 기자 sih31@ekn.kr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