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4월 14일(수)

SK E&S, 그린론 3억달러 조달…친환경E 사업 확대

에너지경제신문   | 입력 2021.03.04 12:12   수정 2021.03.04 12:12:06
SKE&S
[에너지경제신문 오세영 기자] 미래 친환경 에너지로 사업 영역을 확대하는 SK E&S가 그린론(녹색금융) 조달에 성공했다.

SK E&S는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 NH농협은행으로 구성된 ‘해외 M&A·투자 공동지원 협의체(이하 협의체)’와 그린론 계약을 체결하고 3억달러(약 3300억원) 규모의 자금을 조달했다고 4일 밝혔다.

그린론은 △신재생에너지 △에너지 효율화 △수소 관련 인프라 등 환경친화적 사업 분야에 한해서만 투자 용도가 한정된 대출이다.

SK E&S는 미국 플러그 파워(Plug Power) 지분 투자와 수소 사업 확대를 위해 그린론으로 자금을 조달했다.

지난 1월 SK E&S와 SK(주)는 글로벌 수소 업체인 미국 플러그파워사에 총 1조8500억원(16억달러)를 투자해 최대 주주(지분 10%)로 올라섰다.

SK E&S 관계자는 "주요 국책 은행들로부터 그린론을 성공적으로 조달한 것은 SK E&S 핵심 사업들의 미래 성장 가능성과 친환경성을 공식적으로 인정받은 결과"라며 "앞으로 수소와 재생에너지 중심의 포트폴리오를 통해 ESG를 선도하는 글로벌 친환경 에너지 기업으로 도약하겠다"고 밝혔다.




claudia@ekn.kr

배너

실시간 종합Top

경제
머니
비즈니스
전기차&에너지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