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4월 14일(수)

[날씨]포근함 속 '봄비'…큰 일교차에 환절기 주의

에너지경제신문   | 입력 2021.03.04 07:53   수정 2021.03.04 07:53:15
'봄비 맞으며 꽃길 거닐어요'

▲전남 구례군 산동면 반곡마을에서 시민이 산수유꽃을 감상하고 있다. 연합뉴스

[에너지경제신문 오세영 기자] 목요일인 4일 아침부터 따뜻한 남풍이 불어 포근한 가운데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비가 오겠다.

아침 기온은 전날보다 3∼7도 높아 중부내륙과 전북 동부, 경북내륙에서 0도 이하, 그 밖의 지역에서 0∼5도가 되겠다.

낮 기온은 대부분 지역에서 10도 이상이다. 일교차가 10∼20도로 매우 크겠으니 환절기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이날 오전 5시 기준 전국 주요 지역의 기온은 △서울 3.1도 △인천 4.4도 △수원 1.9도 △춘천 -1.5도 △강릉 6.1도 △청주 2.2도 △대전 1.9도 △전주 5도 △광주 4.9도 △제주 9.4도 △대구 1.1도 △부산 5도 △울산 3.5도 △창원 3.7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8∼14도로 예보됐다.

이날 오전 전남권과 제주도부터 시작된 비는 오후에 그 밖의 남부지방과 충청권으로 확대되겠다.



충청권과 전라권, 경북북부는 밤에 그친다. 경북권남부내륙과 경남서부, 제주도, 경상권동해안은 다음날까지 비가 이어지겠다.

오후 3시부터는 제주도남부와 제주도산지를 중심으로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강한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이날 오전 6시부터 다음날 오후 3시까지 예상 강수량은 제주도 20∼60㎜(제주도 남부와 제주 산지 80㎜ 이상), 전남 해안·경남권 해안 10∼40㎜, 충청권남부·남부지방 5∼20㎜, 경기 남부·강원 남부(동해안 제외)·충청권 북부·경북 북부·울릉도·독도 5㎜ 미만이다.

미세먼지 농도는 경기 남부는 ‘나쁨’, 그 밖의 권역은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다만 서울·인천·경기 북부·충남은 밤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일 것으로 예상된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0.5∼2m, 서해 앞바다에서 0.5∼1m, 남해 앞바다에서 0.5∼2m로 일겠다.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0.5∼2.5m, 서해 0.5∼2m, 남해 0.5∼3.5m로 예상된다.


claudia@ekn.kr

배너

실시간 종합Top

경제
머니
비즈니스
전기차&에너지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