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3월 08일(월)

한국부동산원-IBK기업은행, 중소기업 코로나 극복 대출 지원

에너지경제신문   | 입력 2021.02.23 17:18   수정 2021.02.23 17:18:22
clip20210223170630

▲한국부동산원 한숙렬 부원장이 비대면 협약식 개최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에너지경제신문 최지혜 기자] 한국부동산원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심각한 경영난을 겪고 있는 대구 중소기업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IBK기업은행과 ‘중소기업 코로나 극복 및 사회적가치 추진을 위한 상생협력 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협약을 통해 한국부동산원은 IBK기업은행에 100억 원을 예탁하고 총 200억원 규모의 대출기금을 조성해 대구소재 코로나19 피해 중소기업을 지원할 계획이다.

IBK기업은행은 대출 취급시 기업별 적용여신금리에서 0.6%를 자동 감면(최대 1.4% 추가 감면)한다. 기업당 대출한도는 3억원, 지원기간은 최대 3년이다.

한숙렬 한국부동산원 부원장은 "본 협약이 코로나19 장기화로 대구 지역중소기업이 겪고 있는 경영난 극복에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고통을 함께 나누고 상생하는 공공기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한국부동산원은 매년 설과 추석에 취약계층을 위해 사랑의 쌀을 전달하고 있다. 또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임직원 급여 자진반납 등을 통한 성금 후원, 취약계층 방역물품 기부, 지역주민 심리상담 등의 사회공헌활동을 하고 있다.

배너

실시간 종합Top

경제
머니
비즈니스
전기차&에너지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