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1월 29일(일)

에너지경제

식약처 "일부 비말차단용 마스크서 ‘물샘’ 확인…폐기 조치"

이나경 기자 nakyeong1112@ekn.kr 2020.07.09 12:10:09

[에너지경제신문 이나경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시중에 판매되는 비말차단용 마스크 3개 제품의 비말(침방울) 차단 기능이 떨어지는 것으로 확인돼 회수·폐기조치 한다고 9일 밝혔다. 침방울 차단 기능이 있는지 확인하는 액체저항성 시험에서 마스크 접합 부위에서 물이 새는 ‘물샘’ 현상이 발견된 것이다.

식약처는 이날 시중에 유통 중인 35개 업체의 비말차단용 마스크 56개 제품(접이형 40개·평판형 16개)을 대상으로 액체저항성 시험을 시행한 결과 2개 업체의 3개 제품이 부적합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부적합 제품은 주식회사제이피씨의 △이지팜프레쉬케어마스크(KF-AD)(대형)(흰색) △이지팜이지에어마스크(KF-AD)(대형)(흰색), 피앤티디의 △ 웰킵스언택트마스크(KF-AD)(대형)이다.

이 제품들은 모두 허가 시에는 기준에 적합했지만, 허가 후 마스크 생산과정에서 마스크 본체와 상·하 날개가 적절하게 접합되지 않아 물이 새는 것으로 조사됐다.

접합 부위를 제외하고 본체 부분만 시험했을 때는 적합 판정을 받아 물이 새는 현상이 필터 등 원자재의 문제는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

식약처는 부적합 제품을 생산·유통한 2개 업체에 대해 제조업무정지 처분을 내리고 공정 개선을 지시했다. 또 부적합 제품에 대한 회수·폐기를 조치할 계획이다.


이나경 기자 nakyeong@ekn.kr

배너

실시간 종합Top

경제
머니
비즈니스
전기차&에너지
부동산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