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8월 10일(수)



‘출구’ 없이 내린 윤석열 대통령 지지율...정당도 국힘↓ 민주↑ [리얼미터]

에너지경제신문   | 입력 2022.06.27 08:49
2022062701000941700039291

▲윤석열 대통령.연합뉴스


[에너지경제신문 안효건 기자] 윤석열 대통령 국정 수행 부정 평가가 지난 6.1 지방 선거 전후 4주 연속 올랐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27일 나왔다.

리얼미터가 지난 20∼24일 전국 18세 이상 2515명에게 물은 조사에서 윤 대통령이 ‘국정 수행을 잘하고 있다’는 응답은 46.6%, ‘국정 수행을 잘못하고 있다’는 응답은 47.7%였다.

긍·부정 평가 간 차이는 1.1%p로 오차범위(95% 신뢰수준에서 ±2.0%p) 안이었다.

긍정 평가는 6월 1주차부터 4주차까지 52.1%(2%p↓), 48.0%(4.1%p↓), 48.0%, 46.6%(1.4%p↓)를 기록하면서 하락세를 탔다.

반면 부정 평가는 6월 1주차부터 4주차까지 꾸준히 올랐다. 40.3%(2.6%p↑), 44.2%(3.9%p↑), 45.4%(1.2%p↑), 47.7%(2.3%p↑) 순이다.

권역별로 보면 긍정평가는 지난주 조사 대비 인천·경기(4.4%p↓), 부산·울산·경남(3.4%p↓), 광주·전라(1.0%p↓) 등에서 떨어졌다. 반면 대구·경북(6.5%p↑), 서울(2.0%p↑) 등에서는 올랐다.



같은 기간 연령대별로 보면 70대 이상(6.3%p↓), 20대(4.3%p↓), 40대(2.0%p↓)에서 하락했고 60대(2.6%p↑)에서 상승했다.

이번 조사에서 정당 지지도는 국민의힘이 44.8%, 더불어민주당이 39.5%를 기록했다.

지난주 조사 대비 국민의힘은 2.0%p 하락했고 민주당은 0.1%p 상승했다.

정의당은 지난주보다 0.8%p 상승한 4.2%였다. 기타 정당 지지율은 1.9%, 무당층은 9.6%로 조사됐다.

이번 조사는 무선(97%)·유선(3%) 자동응답(ARS) 방식으로 진행됐고 응답률은 3.9%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의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hg3to8@ekn.kr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