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6월 27일(월)



KT, 중소 SO 8개사와 지역콘텐츠 발굴 맞손

에너지경제신문   | 입력 2022.06.21 14:19
상생

▲왼쪽부터 김훈배 KT 미디어플랫폼사업본부장 전무, 김영남 남인천방송 상무, 윤태희 서경방송 본부장, 공대인 제주방송 대표, 최용훈 광주방송 회장, 강국현 KT 커스터머부문장 사장, 이한오 금강방송 대표(전국개별SO발전연합회장), 구자형 울산중앙방송 회장, 김형준 충북방송 대표, 조현수 푸른방송 대표, 홍기섭 HCN 대표, 박효일 KT 고객경험혁신본부장 상무가 협약식 이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에너지경제신문 정희순 기자] KT가 지역중소종합유선방송사업자(중소SO)와 지역 균형 발전 및 지역 콘텐츠 발굴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KT와 국내 중소SO 8개 사는 파트너십을 강화하고 지역 DX(디지털전환) 성장을 위해 △디지털 인프라 공동 구축 △신규 비즈니스 모델 개발 및 보급 △디지털 미디어 기술력 공유 △플랫폼 SW(소프트웨어) 협력 △지역의 다양한 콘텐츠 공동 개발 등을 상호 협력한다

이한오 전국개별SO발전연합회 회장은 "지역 중소SO가 지난 26년간 ‘지역 생활플랫폼’으로서 역할을 충실히 수행한 점을 살려 나가야 한다"며 "이번 협약서 체결이 KT와 중소SO가 동반 성장하는 디딤돌이 될 것으로 기대하며, 상시 소통 창구 마련을 위한 ‘핫라인’ 개설을 제안했다"고 말했다. 또한 "오늘의 협약 체결의 과정과 성과가 다른 IPTV 사업자들에게도 긍정적으로 전파되어 유료 방송시장의 선순환 생태계가 조속히 달성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강국현 KT 커스터머부문장 사장은 "중소SO가 지역의 방송 인프라와 콘텐츠 보급에 기여해온 바가 크기에 향후 지역 DX 성장과 콘텐츠 개발 등을 위한 파트너로서 중소SO의 역량에 큰 기대를 하고 있다"며 "유료 방송시장에서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상생 및 동반 성장하는 모범적인 사례가 되기를 바라며, 적극적인 지원과 관심을 두겠다"고 밝혔다.

hsjung@ekn.kr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