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4월 15일(목)

한전, 불합리한 제도 개선하는 ‘국민 감사관’ 모집

에너지경제신문   | 입력 2021.03.05 11:07   수정 2021.03.05 11:07:38

-19일까지 참여자 공개 모집



다운로드
[에너지경제신문 전지성 기자] 한국전력(대표이사 사장 김종갑)이 국민의 참여를 통해 불합리한 제도와 관행을 개선하기 위한 ‘한전 국민 감사관’ 제도를 도입한다. 한전은 전력서비스와 제도에 관한 폭넓은 의견 청취를 통해 업무 투명성과 공정성을 높이고자 총 10명(일반 국민 6명과 협력사 4명)의 국민 감사관을 선발한다. 모집 기간은 오는 19일까다.

신청자격은 에너지산업, 감사업무 등에 학식과 경험이 풍부한 자, 법무사·회계사·기술사 등 전문 자격증 보유자, 전력산업 유관단체 또는 시민사회단체 회원으로 해당 단체 추천자 등이다. 양성평등과 여성 참여 활성화를 위해 선발인원의 50%를 여성으로 할당한다.

선발된 한전 국민 감사관은 고객 접점 서비스 불편사항과 개선 방안을 제안하거나, 한전과의 계약에 관한 불합리한 제도와 부당한 업무처리경험 및 개선의견 등을 제안하는 임무를 수행하게 되며, 활동기간은 1년이다.

참여 희망자는 ‘한전 국민 감사관 지원서’를 우편 또는 이메일을 통해 접수할 수 있으며, 지원서식은 한전 홈페이지에서 내려받을 수 있다.

최영호 한전 상임감사위원은 "불필요한 규제를 과감히 개선하고 대국민 서비스를 제고해 청렴문화 정착에 적극 앞장서겠다"며 "국민 감사관 제도 도입은 국민의 객관적인 시각을 통해 제도와 관행을 개선함으로써 한전의 청렴수준을 한 단계 높이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jjs@ekn.kr

배너

실시간 종합Top

경제
머니
비즈니스
전기차&에너지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