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1월 21일(목)

에너지경제

한국테크놀로지그룹㈜, ㈜한국아트라스비엑스 합병

여헌우 yes@ekn.kr 2020.11.26 17:29:24
[사진자료] 테크노플렉스 이미지

▲한국테크놀로지그룹 본사 전경



[에너지경제신문 여헌우 기자] 한국테크놀로지그룹㈜이 ㈜한국아트라스비엑스를 흡수합병해 ‘사업형 지주회사’로 전환을 선언했다.

한국테크놀로지그룹㈜은 양사가 26일 각각 이사회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의 합병안을 결의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내년 1월 각각 이사회 또는 주주총회 등 제반 절차를 거쳐 4월 1일까지 합병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합병비율은 1대 3.39로 소멸법인인 ㈜한국아트라스비엑스(5만 3599원) 주식 1주 당 존속법인인 한국테크놀로지그룹㈜(1만 5801원) 주식 3.39주가 배정된다.

양사가 합병을 결정하게 된 배경은 그룹사의 전방산업인 자동차 시장 성장 둔화와 내연기관 자동차가 친환경 자동차로 대체되는 등 자동차 산업의 패러다임이 급격하게 변화하고 있는 위기 상황 속에서 양사가 보유한 역량 및 자원을 통합해 시너지를 극대화함으로써 새로운 성장 기회를 모색하기 위함이다.

특히 ㈜한국아트라스비엑스가 영위하고 있는 납축전지 사업은 친환경 자동차의 성장 및 납축전지 기술개발의 한계, 각국의 납 규제 정책 등으로 인해 리튬전지로 대체될 환경에 처해 있다.

이를 극복하기 위해 합병을 통한 한국테크놀로지그룹㈜가 보유한 브랜드, 네트워킹, M&A 역량 등을 적극 활용해 차세대 배터리 기술력 및 인력, 그리고 수요처를 확보하고 과감한 투자를 이어나갈 계획이다. 이를 통해 납축전지 제조 및 판매사를 넘어 스마트 에너지 솔루션 전문 기업으로 거듭나겠다는 의지가 담겨 있다.

이번 합병으로 한국테크놀로지그룹㈜는 사업형 지주회사로써 안정적인 투자재원 확보가 가능해져 핵심사업 경쟁력 강화 및 신규 사업 발굴을 위한 투자를 적극 주도해나갈 예정이다.





배너

실시간 종합Top

경제
머니
비즈니스
전기차&에너지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