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5월 18일(수)



필로시스헬스케어, 120억 규모 검체채취키트 공급 계약 체결

에너지경제신문   | 입력 2020.10.14 08:41
필로시스헬스케어, 120억 규모 검체채취키트 공급 계약 체결

필로시스헬스케어 로고 (4)

▲필로시스헬스케어.

[에너지경제신문=이나경 기자] 필로시스헬스케어는 120억 원 규모의 검체채취키트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계약은 B2B(기업간 거래) 형태로 체결한 것이며 검체채취키트는 해당업체가 국내외 판매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키트의 구성품으로 공급될 예정이다.

회사 측 설명에 따르면, 검체채취키트는 진단키트의 정확도에 큰 영향을 끼치는 것으로 알려졌다. 검체채취키트가 바이러스를 제대로 채집하지 못한다면 양성환자가 음성판정을 받을 수 있고, 특히 항원과 항체키트에서는 검체채취키트 배지용액이 화학반응을 일으켜 오진을 야기할 수도 있다.

필로시스헬스케어 관계자는 "자사의 항원키트인 Gmate COVID-19를 통해 검체채취키트가 진단키트의 정확도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서 연구했고, 그 결과로 검체채취키트를 개발하게 됐다"며 "자사 제품뿐만 아니라 타사의 진단키트의 정확도 향상에도 큰 기여를 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필로시스헬스케어는 계약 체결한 검체채취키트 외에도 자사의 항원 진단키트의 미국 인허가를 진행 중이다. 현재 미국 내 임상이 마무리 단계이며, 빠르면 올해 안에 미국 정식 판매가 예상된다.




이나경 기자 nakyeong@ekn.kr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