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6월 27일(월)



한전KDN, 중부발전과 안전관리 신기술개발로 ‘디지털 뉴딜’ 협력

에너지경제신문   | 입력 2020.08.14 15:24

스마트 안전관리 기술개발로 발전소내 안전사고 예방


1

▲(오른쪽부터)정수옥 한전KDN 발전보안사업처장, 강희명 중부발전기술연구원장, 임강민 (주)에이티지 대표이사가 AI를 활용한 스마트 안전지원 솔루션을 기반으로 신개념 안전관리 기술개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에너지경제신문 전지성 기자] 한전KDN(사장 박성철)이 한국중부발전, ㈜에이티지와 안전관리 신기술개발 협력에 나선다.

한전KDN은 최근 두 기관과 AI를 활용한 스마트 안전지원 솔루션을 기반으로 신개념 안전관리 기술개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기업간 협업을 통해 발전소 현장 근로자 위험행동 영상 자동검출을 통한 신개념 안전관리 기술개발을 위해 마련됐다.

협약의 주요내용은 ▲인공지능 영상분석 시스템, 위험지역 자동계수 시스템, 열화상 안전취약 감시시스템, 발전설비 사전고장 예측진단시스템의 제공 ▲발전소 현장 실증시험 ▲실증결과의 분석?평가 결과 공유 등이다.

이를 통해 인공지능 스마트 안전지원 솔루션(AI Vision+APC)을 기반으로 하여 발전과정의 안전?환경?수익 등 7개 뉴플랫폼을 구축하는 융합서비스 "발전설비 사전고장 성능감시시스템(Smart-PAM)"의 핵심이라 할 수 있는 근로자 위험행동 영상자동 검출(Smart-Vision), 운전여유도 시각화(Smart- TMI), 환경설비감시(Smart-Eco) 등을 실현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한전KDN 관계자는 "한전KDN의 AI 영상분석 스마트안전 솔루션과 협력기업의 열화상 기술을 한국중부발전의 Smart-PAM에 적용하여 작업자 안전뿐만 아니라 발전설비의 안전 표준모델 구축하는 계기라고 생각한다"며 "4차산업혁명 기술과 발전사 운영노하우의 융합으로 정부의 디지털 뉴딜 정책에 적극 동참하고 지속가능한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