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4월 16일(금)

한화그룹, 사회복지시설 29곳에 태양광 발전설비 지원

에너지경제신문   | 입력 2021.03.04 15:02   수정 2021.03.04 15:03:15

‘2020 해피선샤인 캠페인’ 활동 완료
10년간 기부한 태양광 설비 총 320개

2021030401000188200007791

▲한화 직원이 사회복지법인 소전원에 태양광 발전설비 설치하고 있다.

[에너지경제신문 여헌우 기자] 한화그룹은 전국 사회복지시설을 대상으로 태양광 발전설비를 무료 지원하는 ‘2020 해피선샤인 캠페인’ 활동을 완료했다고 4일 밝혔다.

한화는 지난해 10월 홈페이지를 통해 지원대상을 모집했다. 서류심사와 현장실사 등을 통해 사회복지시설 29곳을 최종 선정했다. 이들 시설에 작년 12월부터 지난달 말까지 총 173kW 용량의 태양광 발전설비 설치했다. 이는 일반 주택 57가구가 사용할 수 있는 전기용량이다.

이번에 설치된 태양광 발전설비는 복지시설의 관리 운영비 절감 효과는 물론, 여름 및 겨울철 냉·난방 어려움 해소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화는 태양광 발전설비 설치 외에도 29곳의 사회복지시설 중 아동청소년시설 6곳, 130여명을 대상으로 친환경 에너지에 대한 인식제고를 위한 친환경 에너지 교육도 진행했다.

지난 2011년부터 시작된 해피선샤인 캠페인은 사회복지시설 등에 태양광 발전설비를 무상으로 설치, 기증하는 한화그룹의 대표 친환경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한화큐셀이 직접 참여해 태양광 제품을 공급·설치하며 태양광 발전설비에 대한 안전점검을 포함한 유지보수, 발전량 모니터링 활동 등 사후관리도 지원한다.

캠페인은 올해로 10년째 꾸준히 이어져오고 있다. 지난 10년간 전국 320개 사회복지시설에 2187kW 규모의 태양광 발전설비를 무료로 설치했다. 이는 720여 가구가 사용 할 수 있는 전기 용량에 해당된다. 507t의 이산화탄소 배출량 감소효과와 20년산 소나무 약 91만여그루의 식수효과와 맞먹는다.



한화그룹 관계자는 "앞으로도 해피선샤인 캠페인 활동을 통해 친환경 에너지에 대한 인식제고는 물론 도움이 필요한 사회복지시설들의 운영비 절감과 에너지 자립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yes@ekn.kr

배너

실시간 종합Top

경제
머니
비즈니스
전기차&에너지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