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1월 27일(수)

에너지경제

안일환 "3차지원금, 집합금지 피해 소상공인 집중지원"

윤하늘 yhn7704@ekn.kr 2020.12.03 19:32:59
ddddddd

▲안일환 기획재정부 제2차관. 연합뉴스

안일환 기획재정부 제2차관이 3일 3차 재난지원금과 관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따른 집합금지로 피해를 본 소상공인들에게 집중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안 차관은 이날 KBS ‘통합뉴스룸ET’에 출연해 "3차 재난지원금은 코로나로 피해를 보신 분들께 집중해 선별 지급한다"며 "코로나 확산에 따른 집합금지로 피해를 입은 분들을 우선적으로 생각하고 재원 3조원을 목적예비비에 반영했다"고 말했다.

그는 "2차 재난지원금 때는 고용유지지원금이나 초등 돌봄 등도 상당 부분 (대상에) 들어갔지만, 이번엔 코로나로 피해를 겪는 소상공인에 좀 더 초점을 둔다고 이해해주시면 된다"고 설명했다.

이어 "청년이나 저소득층 등의 재난지원금 대상 포함 여부는 추가 코로나 진행 상황을 보고 결정해야 할 듯하다"고 덧붙였다.

지원금 지급 시기에 대해서는 "설 전에 지급하는 것도 좋은 대안 중의 하나로 생각한다"면서도 "구체적인 일정은 코로나 진행 상황을 좀 더 체크해 부서 간 협의를 거쳐 결정할 생각"이라고 말했다.

재난지원금 선별 지급에 따른 사각지대 발생에 대한 우려에는 "앞서 2차 재난지원금을 지급해본 경험이 있으니 이번에는 그런 부분이 훨씬 줄지 않을까 한다"고 답했다.




윤하늘 기자 yhn7704@ekn.kr

배너

실시간 종합Top

경제
머니
비즈니스
전기차&에너지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