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통령·메르켈, 오늘 오후 정상통화…우호 협력 방안 등 논의

여헌우 기자 yes@ekn.kr 2020.10.01 12:27:35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PYH2020092300180000100_P4

▲연합뉴스.


[에너지경제신문 여헌우 기자] 청와대는 문재인 대통령이 1일 오후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와 정상통화를 한다고 밝혔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6시 메르켈 총리와의 통화에서 양국의 우호 협력 증진 관계를 논의한다.

특히 문 대통령은 코로나19 대응과 관련한 협력 문제 등을 두고 의견을 교환하는 한편, 세계무역기구(WTO) 사무총장에 도전한 유명희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에 대한 지지를 요청할 예정이다.

두 사람의 직접 소통은 지난 2018년 10월 ASEM(아시아유럽정상회의) 정상회의를 계기로 벨기에 브뤼셀에서 만나 정상회담을 한 이후 약 2년 만이다.









배너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