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서도 서울 사랑제일교회 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송두리 기자 dsk@ekn.kr 2020.08.15 08:35:25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사랑제일교회

▲14일 오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발병이 발생한 서울 성북구 사랑제일교회 입구에서 관계자들이 방역 작업을 마치고 밖으로 나서고 있다. 서울시는 이날 성북구 사랑제일교회에 대해 시설 폐쇄 조치를 내렸다. 연합뉴스


[에너지경제신문=송두리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한 서울 성북구 사랑제일교회 발 확진자가 인천에서도 발생했다.

15일 인천 연수구에 따르면 옥련1동에 사는 A(61·여)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이달 9일 사랑제일교회에 다녀왔고, 14일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 검사를 받았다.

보건당국은 A씨를 인천의료원으로 긴급 이송했다.

인천시가 이날 기준 관리하는 코로나19 확진자는 총 394명이다.


송두리 기자 dsk@ekn.kr





배너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