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보, 혁신아이콘 컨설팅 지원 협약

송두리 기자 dsk@ekn.kr 2020.07.14 09:17:02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신용보증기금 전경.


[에너지경제신문=송두리 기자] 신용보증기금은 혁신아이콘에 대한 맞춤형 컨설팅을 지원한다.

신보는 본투글로벌센터, 노무법인 예화, 법무법인 디라이트 등 3개 스타트업 전문 컨설팅기관과 ‘혁신아이콘 성장지원을 위한 맞춤형 컨설팅 지원 업무협약’을 14일 체결했다.

혁신아이콘 지원 프로그램은 혁신 비즈니스 모델을 바탕으로 우수 중견기업이나 글로벌기업으로 성장할 가능성이 높은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지원하기 위해 신보가 지난해 5월 도입한 스케일업 프로그램이다. 신보는 올해 상반기까지 3차례에 걸쳐 17개 기업을 선정했다.

이번 협약은 혁신아이콘에 대한 금융지원과 함께 맞춤형 비금융 지원을 강화해 성장단계별 애로사항을 해소하고,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협약기관은 해외진출 프로그램 지원와 스타트업에 특화된 노무·법무 분야 전문 컨설팅을 실시하고, 신보는 컨설팅 비용을 분야별로 최대 전액까지 지원한다.

신보 관계자는 "이번 협약으로 신보의 혁신아이콘 지원 프로그램이 금융과 비금융을 종합적으로 지원하는 대표적인 스케일업 프로그램으로서 입지를 더욱 견고히 할 수 있게 됐다"며 "신보는 앞으로도 우수스타트업을 적극 지원해 혁신생태계 조성기관 역할을 충실히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송두리 기자 dsk@ekn.kr





배너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