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중앙회, 중기정책 개발 위한 KBIZ중소기업연구소 설립

이나경 기자 nakyeong1112@ekn.kr 2020.02.19 09:22:34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중기중앙회, ‘KBIZ중소기업연구소’ 개소

[에너지경제신문 이나경 기자] 중소기업중앙회는 중소기업 정책을 개발하기 위한 KBIZ중소기업연구소를 설립했다.

중기중앙회는 18일 서울 여의도 중기중앙회에서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을 비롯해 나경환 단국대학교 산학부총장, 전인우 중소기업연구원장 직무대행, 조봉현 IBK경제연구소장 등 업종별 협동조합 이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KBIZ중소기업연구소 개소식을 열었다.

그간 중소기업계는 열악한 재정여건으로 다양한 현장의 목소리를 전문적으로 분석하고 대안을 제시할 수 있는 연구기관이 부족했다. 이에 중소기업중앙회는 중소기업·협동조합이 직면한 다양한 현안을 체계적으로 연구해 연구소를 설립했으며, 시의성 있는 주제 선정과 연구 전문성을 제고하기 위해 ‘정책연구단’도 구성했다. 정책연구단 연구단장은 나경환 단국대학교 부총장이 맡는다.

올해 새롭게 출발하는 KBIZ중소기업연구소는 △공정경제 △혁신성장 △협동조합 분야에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공정경제 분야에서는 중소기업 납품단가 제값받기 지원 방안 △표준공동기술개발·비밀유지·구매계약서 개발 △하도급 거래 개선도 지수 개발 등 대-중소기업 상생기반 제도 연구를 중점 추진할 계획이다.

혁신성장·협동조합 분야에서는 동일업종 중소기업협동조합을 중심으로 스마트공장에서 축적되는 각종 제조데이터를 효율적 활용 및 전파할 수 있는 모델 등을 연구할 예정이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은 "연구소는 현실과 단절된 연구가 아닌, 실제 중소기업이 처한 환경을 분석하고 현장과 정책변화가 유기적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대안을 제시해 나갈 것"이라며 "적정대가 자가산출시스템 구축 또한 현장 및 전문가와의 소통을 통해, 중소기업계가 만족할 수 있는 수준으로 발전시키겠다"고 밝혔다.


이나경 기자 nakyeong@ekn.kr





이미지
배너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