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기생충’ 북미 수입 131억원 넘어…올해 외국어 영화 중 최고

여헌우 기자 yes@ekn.kr 2019.11.11 21:28:52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PYH2019062303240000500_P4

▲사진=연합뉴스.



[에너지경제신문 여헌우 기자]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이 북미 수입 1100만달러를 넘기며 올해 북미 개봉 외국어 영화 중 최고 수입을 올렸다.

11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기생충’은 지난 10일(현지시간)까지 북미 수익 1127만 8976달러(131억 391만 원)를 기록했다.

이는 올해 북미에서 개봉한 외국어 영화 중 최고 수준이다. 그전까지 1위는 지난 3월 개봉해 927만 달러를 벌어들인 ‘노 만체스 프리다 2’였다. 역대 북미 개봉 한국 영화 중 최고 흥행작이 기록도 갈아치웠다.





배너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