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마포갈매기, 9월에만 새로운 콘셉트 매장 3개 열어

여헌우 기자 yes@ekn.kr 2019.10.02 10:33:26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신마포갈매기 행당점 매장 이미지

▲신마포갈매기 행당점 매장 이미지


[에너지경제신문 여헌우 기자] 디딤은 ‘신마포갈매기’가 새로운 콘셉트 매장을 늘리고 있다고 2일 밝혔다.

디딤은 지난 8월 10년이 넘은 장수 브랜드인 신마포갈매기를 새로운 모습으로 다시 고객들에게 선보이기 위해 매장 콘셉트 리뉴얼을 진행한바 있다. 콘셉트 리뉴얼 후 신마포갈매기는 9월에만 인천 연수점, 서울 행당점, 경기도 김포 사우점 등 3곳에 매장을 열었다.

이번에 새롭게 오픈한 3곳은 모두 수도권 지역으로 신마포갈매기의 새로운 모습을 알릴 수 있는 최적의 상권이 될 것으로 보인다.

또 세 매장 모두 주변에 아파트 단지 등 주택가들이 모여 있어 70년대 복고풍 콘셉트로 바꾼 신마포갈매기의 매장이 지역 주민들의 정겨운 추억의 공간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디딤 관계자는 "신마포갈매기 브랜드에 들어간 마포라는 지역이 60~70년대 일과 후 술 한잔 나누던 장소였다는 점을 감안해 그 당시의 느낌이 나도록 복고풍으로 구성해 보았는데 고객들의 반응이 좋다"며 "콘셉트 리뉴얼 후 SNS 인기 페이지에도 올라와 높은 조회 수를 기록하는 등 새로운 매장에 대한 관심이 높아 새 콘셉트 매장이 점차 늘어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