깊어진 반일감정…홈쇼핑 '역사 여행' 상품 인기

서예온 기자 pr9028@ekn.kr 2019.08.20 09:38:13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공영쇼핑 백두산 4박 5일 여행상품 방송 3회 만 주문액 18억 원 기록

99

▲‘중경 임시정부·장가계 4박 5일’ 여행 이미지. (사진=공영쇼핑)



[에너지경제신문 서예온 기자] 일본 정부의 수출 규제로 소비자들의 반일 감정이 깊어지면서 TV홈쇼핑에서 역사 여행 상품 상품이 인기를 끌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0일 공영쇼핑에 따르면 지난 6월 첫 방송된 ‘백두산 4박 5일’ 여행은 3회 방송만에 주문액 약 18억 원을 기록했다.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및 3·1 운동 100주년을 맞아 기획된 백두산 여행은 고구려 유적지 관광도 포함됐다.

광복절을 앞두고 지난 12일 방송된 ‘울릉도·독도 2박 3일’ 상품 역시 1회 방송만에 주문액 약 9억 원을 달성하며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다. 3월 론칭 방송과는 달리 독도 여행을 선택 관광이 아닌 필수 코스로 포함한 것이 주요했다는 분석이다.

공영쇼핑은 역사여행 시리즈의 인기에 힘입어 오는 21일 오후 10시 45분 ‘중경 임시정부·장가계 4박 5일’ 여행 상품을 새롭게 선보인다.

이번 여행에서는 중경(충칭)에 위치한 항일운동의 본거지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마지막 청사를 둘러본다. 상하이부터 중경까지 임시정부 청사가 있었던 여러 지역의 독립운동 역사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나침반의 길’ 박물관도 일정에 포함됐다. 이 밖에도 영화 아바타로 유명한 장가계도 관광할 수 있다.

역사여행 시리즈를 기획한 박진옥 엠디(MD·상품기획자)는 "역사적 의미를 되새기기 위해 특별히 준비한 상품에 고객들이 많은 호응을 보내주어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TV홈쇼핑 유일 공공기관으로서 이에 걸맞은 뜻깊은 여행 상품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이미지
배너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