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산업, 안전체험학교서 안전교육 실시

석남식 기자 stone@ekn.kr 2019.03.15 11:07:30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올해 총 2500명, 2023년까지 전 임직원 교육 목표

▲대림 임원이 VR 장비를 착용하고 고소작업을 체험하고 있다. (자료=대림산업)


[에너지경제신문 석남식 기자] 대림산업은 3월 한달 동안 임원들과 협력업체 임직원 302명을 대상으로 안전체험학교에서 순차적으로 교육을 실시한다고 15일 밝혔다.

대림산업은 이해욱 회장이 안전경영을 최우선 과제로 제시하면서 올 1월 안전체험학교를 열었고 올해 총 2500명을 대상으로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회사측은 오는 2023년까지 전 임직원의 안전체험학교 수료를 마무리하고 심화교육을 통해 비상시 대응 능력을 향상시킨다는 방침이다.

안전체험학교는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대림교육연구원 부지 내에 마련됐으며 지상 2층, 연면적 1173.5㎡ 규모다. 총 19개의 교육 및 체험 시설로 구성돼 있다.

교육생들은 건설현장에서 사용하는 다양한 가설물과 장비 등을 체험할 수 있다. 굴착기, 크레인 등 대형 장비도 들어서 있다. 특히 VR장비를 통해 교육생들이 고위험 작업을 현장감 있게 체험할 수 있는 시설이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맨 위로

배너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