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UAE 원자력 안전규제협력 강화 합의

천근영 기자 chun8848@ekn.kr 2017.02.02 14:44:08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20170201한UAE원자력안전규제협력양자회담01

▲김용환 원안위 위원장이 빅터슨 UAE 연방원자력규제청장에게 규제협력증진 방안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에너지경제신문 천근영 기자] 김용환 원자력안전위원회 위원장은 1일 크리스터 빅터슨 아랍에미레이트(UAE) 연방원자력규제청(FANR) 청장과 양자 회의를 갖고 향후 안전규제협력증진 방안을 심도 있게 논의했다.

위원회에 따르면 이번 양자회의는 UAE에 수출한 한국형 원전(APR1400)이 올해 운영 단계에 접어들 것으로 예상되는 상황에서, 원전 운영 단계에서 다양한 경험과 지식을 보유한 한국 규제기관과 UAE의 규제기관 간의 협력강화 차원에서 이뤄졌다.

특히 빅터슨 청장은 안전규제 인력양성 및 교육훈련, 원전경험 및 정보 공유, 안전규제관련 인허가, 비상방재체계, 사용후 핵연료 관리 등에 깊은 관심을 표명했으며 양국은 관련 분야의 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합의했다.

빅터슨 청장은 2일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 한국원자력통제기술원을 각각 방문해 구체적인 협력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김용환 위원장은 "우리나라가 UAE, 사우디, 요르단 등과 원자력 규제협력을 강화함으로써 중동지역에서 전략적 협력거점 확보와 한국의 위상 제고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했다.





배너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