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상직 장관, "핵심기술 개발 지원할 것"

조성준 기자 jsj@ekn.kr 2015.01.29 09:56:06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대전 첨단센서 사업장 방문 "스마트센서 등 핵심기반기술 개발지원" 밝혀

윤상직 장관, 신년 인터뷰

▲윤상직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사진= 연합뉴스)


윤상직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사진)이 핵심기반기술에 대한 연구개발을 전폭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윤 장관은 28일 첨단 센서 생산업체인 아이쓰리시스템의 대전 사업장을 방문한 자리에서 "올해 스마트센서를 포함한 핵심기반기술의 개발 로드맵을 만들고 그에 따라 연차적으로 연구개발(R&D) 지원을 하겠다"고 말했다.

윤 장관은 이어 "한국은 스마트센서의 수요 산업과 반도체, 정보기술(IT) 등 연관 산업이 우수해 스마트 융복합 제품을 만들어 내기 좋은 여건을 갖추고 있다"고 말했다.

산업부는 올해부터 스마트센서와 응용제품 개발을 위한 예산 지원을 할 계획이다.

윤 장관은 스마트공장과 스마트 융합제품 관련 기반기술 개발을 확산하고자 올 초부터 관련 사업장을 직접 방문해 현장을 점검하고 있다.
조성준 기자 jsj@ekn.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맨 위로



배너
이미지

카드뉴스

+ 더보기
[카드뉴스] 월드컵 경기는 즐기고 쓰레기는?
[카드뉴스] 월드컵 경기는 즐기고 쓰레기는? [카드뉴스] 제주도 예멘 난민 '썰전'...찬반 논란 가열, 오해와 진실 [카드뉴스] [카드뉴스] [카드뉴스]

스포테인먼트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