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21일(일)
에너지경제 포토

나유라

ys106@ekn.kr

나유라기자 기사모음




한화생명금융서비스, 500억 규모 해외채권 발행...GA 업계 최초

에너지경제신문   | 입력 2024.06.16 11:03
한화생명

▲한화생명, 한화생명금융서비스.

한화생명금융서비스가 법인보험대리점(GA) 업계 최초로 해외채권 발행에 성공했다. 투자시장에서 '자회사형 GA' 가치를 인정받았다는 분석이다.


한화생명금융서비스는 미화 3700만 달러, 한화로는 약 500억원 규모의 채권을 발행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에 발행한 해외채는 3년 만기 고정금리 달러화 채권으로, 발행금리는 원화 4.17% 수준이다. USD SOFR 금리에 1.00%를 가산한 뒤, 통화 스왑을 통해 원화 4.17% 수준의 낮은 고정금리로 확정했다.


이번 발행에는 홍콩우리투자은행이 주관사로 나서, 홍콩금융시장에서 발행을 주선했다.


한화생명금융서비스는 지난해 9월 한국투자프라이빗에쿼티(한투PE)로부터 1000억원의 투자유치에 성공한 데 이어, 이번 해외 채권을 발행하며 자금 조달 비용을 낮추고, 성장 투자 재원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




이번 채권 발행에 성공한 배경에는 한화생명금융서비스의 시장 지배력과 미래 성장성 등이 반영됐다. 한화생명금융서비스는 한화생명의 판매조직이 자회사로 분리된 GA로, 2021년 4월 출범했다. 이 회사는 지난해 흑자전환(당기순이익 689억원)을 계기로 출범 3년 만에 처음으로 배당을 실시했다.


한화생명금융서비스 관계자는 “GA업계 1위 한화생명금융서비스의 기업가치는 물론, 미래 수익성과 안정적인 재무구조, 높은 신용도를 글로벌 투자시장에서 인정받았다"며 “이를 계기로 국내를 넘어, 글로벌 시장에서도 주목받는 GA로 성장해 기업가치를 극대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