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16일(일)
에너지경제 포토

송인호

sih31@ekn.kr

송인호기자 기사모음




김보라 안성시장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대중교통 정책 지속 추진할것”

에너지경제신문   | 입력 2024.04.30 18:06

6개 노선, 16대...시내버스 공공관리제 시행

ㅇ

▲김보라 안성시장이 시내버스 공공관리제 출범식에 참석했다 사진제공=안성시

안성=에너지경제신문 송인호기자 안성시는 지난 29일 오후 백성운수 차고지에서 김보라 시장을 비롯하여 안성시의회 안정열 의장, 경기도청 윤태완 버스정책과장, 경기교통공사 양우석 상임이사 및 운수회사 관계자 등이 참석하여 안성시 시내버스 공공관리제 시행을 위한 출범식을 가졌다고 30일 밝혔다.


공공관리제는 경기도형 버스 준공영제로 더 안전한, 더 친절한, 더 편리한 시내버스 운행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공공관리제 시행시 운수종사자 처우개선에 따른 안전한 버스운행, 친절한 서비스 제공, 배차간격 준수로 편리한 버스 이용이 기대된다.


시는 2024.01.01.부터 시행된 도주관 380번(8대)을 비롯하여 시주관 공공관리제 시행을 위하여 안성시 여객자동차 운수사업 관리 조례 제정, 경기교통공사와 업무 위수탁 협약 등 행정절차를 추진하였으며, 2024년 공공관리제 노선으로 1-3번(3대), 5-5번(3대), 2-2번(2대), 2-3번(2대), 7-1번(2대), 10-2번(2대), 7-8번(2대), 7개 노선 16대를 선정하여 5월 1일부터 시행한다.


백성운수(주) 양수지 대표이사는 “시내버스 서비스 향상을 위하여 배차간격·첫막차 시간 정시성 준수, 교통사고 건수 및 버스불편 민원을 감소시켜 공공관리제 시행 취지에 부합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시내버스 공공관리제가 안착될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을 약속하고 시주관 친절교육 강화, 공공관리제 노선 확대 등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대중교통 정책을 지속 추진하겠다"고 언급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