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씽나인' 찬열, "배우와 가수는 다른 매력, 경험해보지 못한 삶 체험할 수 있다"

찬열 연기 언급

정혜주 기자star@ekn.kr 2017.01.12 15:11:41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미씽나인 찬열 연기 언급 (사진: MBC '미씽나인')



[에너지경제 온에어 정혜주 기자] 그룹 엑소 찬열이 '미씽나인'으로 지상파 드라마 첫 도전에 나선다.

찬열은 12일 열린 MBC 새 수목드라마 '미씽나인' 제작발표회에서 "지상파 드라마 첫 데뷔라 긴장도 많이 하고 부담도 가졌다"며 "우선 잘해야겠다는 생각이 가장 먼저 들었다. 아이돌 가수가 연기하는 것에 있어서 선입견을 깨려면 잘 해야된다는 생각을 많이 해서 연구도 많이 하고 조언도 많이 구했다"고 밝혔다.

앞서 영화 '장수상회'를 통해 연기 도전에 나선 바 있는 찬열은 당시 열린 언론시사회에서 "배우와 가수는 각기 다른 매력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연기는 경험해보지 못한 삶을 체험해본다. 노래는 무대 위에서 직접적으로 호흡할 수 있다. 그래서 전율을 느끼는 게 큰 매력이다. 사랑해주신다면 연기를 계속했으면 한다"고 밝혔다.

이후 찬열은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에서 "제가 연기 순위 1위라고 했지만 순위를 매기기가 모호하다. 각자 잘하는 캐릭터가 다르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찬열은 "저 같은 경우는 영화 '장수상회'에서 했던 순수한 고등학생 역할이 잘 어울리는 것 같다. 그 역할 만큼은 제일 잘하는 것 같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star@ekn.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