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경덕 교수-송혜교, 충칭 임정청사에 한글안내서 기증

이석희 기자 hee@ekn.kr 2019.08.15 11:29:50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에너지경제 신문 이석희 기자] 배우 송혜교와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는 광복절을 맞아 중국 충칭 임시정부 청사에 한글 안내서 1만부를 기증했다고 15일 밝혔다.

서 교수는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송혜교와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이고, 광복을 맞이했던 중국 충칭 임시정부 청사에 한국어와 중국어로 제작된 안내서 1만부를 기증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서 교수는 "안내서에는 충칭 임시정부에 대한 전반적인 사항들과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이동 경로를 소개했고, 한국광복군 창설과 활동 등을 전면 컬러로 이해하기 쉽게 제작했다"라고 말했다.

두 사람은 8년 전부터 전 세계에 널리 퍼져있는 독립운동 유적지에 한국어 안내서를 기증해왔다. 이번 안내서 발간은 열일곱 번째이다.







이미지
배너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