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경제협·암참, ‘미국 관세정책 세미나’ 열어

김민준 기자 minjun21@ekn.kr 2019.08.14 15:17:59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대미수출 다양한 정보 제공


미 관세국경보호청 초청 미 관세 정책 세미나

▲한미경제협의회와 주한미국상공회의소가 공동으로 14일 삼성동 트레이드타워에서 개최한 ‘미국 관세국경보호청 초청 관세 정책 세미나’에서 주한 미 상의 제임스 김 회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에너지경제신문 김민준 기자] 한미경제협의회는 주한미국상공회의소와 공동으로 14일 삼성동 트레이드타워에서 ‘미국 관세국경보호청 초청 관세 정책 세미나’를 개최했다.


한미경제협의회, 주한 미 상의 회원사와 미국 진출에 관심 있는 기업, 물류업체 관계자 등 100여 명이 참석한 이날 세미나에서는 미국 관세국경보호청 무역실의 존 레너드 무역정책프로그램 국장, 마야 카마르 섬유무역협정 과장 등이 연사로 나서 대미 수출 통관·반입 절차, 반덤핑·상계관세, 무역 제232조·제301조 등 최근 미국의 무역조치에 관해 설명했다.

한미경제협의회 사무국을 운영하는 무역협회 이미현 국제협력실장은 "상반기 우리나라의 대미 수출은 전년 동기 대비 7.2% 증가하는 등 미국은 우리 주요 교역국 중 가장 높은 수출 증가세를 보인 국가"라면서 "미국 진출 희망 기업들은 미국의 최신 관세·통관 정책을 정확히 이해하는 것이 중요한 만큼 하반기에는 대미 무역투자 세미나를 개최하는 등 우리 기업의 미국 시장 진출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