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해수청, 여객선 사고 가상체험 ‘눈길’

천기만 기자 giman.1000@ekn.kr 2019.07.12 10:17:07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목포해수청, 여객선 사고 가상체험 ‘눈길’

noname01
선박 안전교육 현장.(제공=목포해수청)
[목포=에너지경제신문 천기만 기자] 전남 목포지방해양수산청은 지난 10일 해남제일중학교를 찾아가 학생들을 대상으로 여객선 침몰에서 탈출하는 가상체험 교육을 실시했다.

학생들은 VR(가상현실) 기계를 통해 구명뗏목의 모양, 위치, 기능을 확인해 스스로 구명뗏목을 바다로 내려보고 침몰하는 선박에서 벗어나는 경험을 했다.

이번 체험교육에 참여한 60명의 학생들은 즐기면서 자연스럽게 이루어진 안전교육에 크게 호응하였다.

동시에 우리나라에서 일어난 씨프린스호 침몰사고(‘95년), 허베이스피리트호 충돌사고(’07년), 우이산호 충돌사고(‘14년)에 대한 사진영상교육을 통해 해양환경보전의 중요성을 다시금 인식하는 계기를 가졌다.

목포지방해양수산청 관계자는 "지난달까지 20개 학교 1,548명의 학생들이 해양교육에 참여했으며, 자라나는 학생들에게 실제 도움이 되는 가상체험 프로그램 등을 개발하여 즐거운 해양체험 활동 기회를 제공할 계획"임을 밝혔다.





이미지
배너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