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사이언스 챌린지' 수상 고교생, 독일·스위스 현장 견학

류세나 기자 cream53@ekn.kr 2019.01.13 11:13:32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20190113013249_AKR20190113014500003_01_i
[에너지경제신문=류세나 기자]한화그룹은 ‘한화 사이언스 챌린지 2018’에서 수상한 고교생들을 초청해 독일·스위스 현장 견학 프로그램을 진행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들 학생은 지난 7일부터 독일 작센안할트주 비터펠드의 독일 한화큐셀을 비롯해 바이에른주 뉘른베르크의 ‘에너지 캠퍼스 뉘른베르크’, 바덴-뷔르템베르크의 친환경도시인 프라이부르크 등을 둘러봤다.

이어 알베르트 아인슈타인 등 노벨상 수상자를 무려 21명 배출한 스위스 취리히 연방공과대학도 방문해 전기공학과 교수로 재직 중인 장태광 교수와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한편 한화그룹이 지난 2011년부터 미래 노벨상 수상자를 육성한다는 취지로 매년 개최하고 있는 ‘한화 사이언스 챌린지’는 최근 8년간 누적 참가자 수 1만명을 넘어선 고교생 과학 경진대회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맨 위로

배너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