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英서 세탁기 ‘퀵드라이브’ 이색 마케팅

이종무 기자 jmlee@ekn.kr 2018.10.12 10:08:16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다비드·생각하는 사람 등 예술 작품 활용…유머러스한 표현으로 전시


삼성전자

▲사진=삼성전자 제공


[에너지경제신문=이종무 기자] 삼성전자가 최근 영국 런던에서 세탁기 ‘퀵드라이브’와 예술 작품을 활용한 이색 마케팅을 진행했다.

지난 3∼8일까지 5일간 복합 쇼핑몰 원 뉴 체인지, 배터시 공원, 러셀 스퀘어, 킹스 크로스 역 등 런던 명소에서 미켈란젤로의 ‘다비드’, 로댕의 ‘생각하는 사람’ 등 예술 작품과 퀵드라이브가 추구하는 제품 철학의 공통점을 유머러스하게 표현한 작품을 전시했다.

미켈란젤로의 다비드가 퀵드라이브 세탁기 위에서 셔츠를 어깨에 걸치고 서 있는 모습이나 로댕의 생각하는 사람이 제품 앞에서 빨래 코스를 고민하는 모습 등 재치 있는 아이디어가 가미된 방식이다.

삼성전자는 퀵드라이브를 본격적으로 판매하기 시작한 올해 들어 영국 드럼 세탁기 시장에서 8월 기준 17% 점유율을 기록하며 1위를 기록하고 있다. 700유로 이상 프리미엄 시장에서도 39%의 점유율로 압도적인 1위를 차지하고 있다.

송명주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삼성 퀵드라이브는 유럽 시장에서 현지 소비자에게 인기를 얻고 있다"며 "앞으로도 혁신 제품과 새로운 마케팅으로 소비자에게 차별화된 가치를 전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미지
배너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