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 유소년 축구 축제 '주니어 월드 마스터즈 2018' 출정

송진우 기자 sjw@ekn.kr 2018.06.14 15:07:52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2018061401000598900025661

▲마산 합성 초등학교 축구부. (왼쪽부터) 한국 유소년 축구연맹 김영균 회장, 이효섭 코치, 이천수 전 국가대표, 마산 합성 초등학교 강상기 감독, 장영욱 코치


[에너지경제신문 송진우 기자] 폭스바겐코리아(사장 슈테판 크랍)는 14일 세계 최대 유소년 축구 축제인 ‘폭스바겐 주니어 월드 마스터즈 2018’에 대한민국 대표로 참가할 마산 합성 초등학교 축구팀의 출국에 앞서 삼성동 파크 하얏트 서울에서 출정식을 개최했다.

15일을 시작으로 오는 17일까지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대회에는 지난 4월 전국 8개 유소년 축구팀이 참가한 가운데 진행된 폭스바겐 주니어 마스터즈 코리아 2018 우승팀인 마산 합성 초등학교 축구팀이 대한민국 대표로 참가한다.

출정식에 참가한 합성 초등학교 축구부원들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축구 명문 클럽이라는 자부심을 갖고 세계 무대에서 합성초 축구부의 기량을 마음껏 선보일 것을 선언하며 포부를 다졌다.

슈테판 크랍 폭스바겐코리아 사장은 이날 출정식에서 "마산 합성 초등학교 팀이 앞으로 있을 폭스바겐 주니어 월드 마스터즈 2018에서 대한민국 대표로서의 자부심을 가지고 승패에 상관없이 최선을 다해 한계에 도전하는 진정한 승자의 모습을 보여주길 바란다"며 "폭스바겐코리아는 앞으로도 아낌없는 지원을 통해 한국 유소년 축구 꿈나무들의 꿈과 희망을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폭스바겐코리아의 대표적인 사회공헌 활동인 ‘폭스바겐 주니어 마스터즈’는 13세 이하 유소년 축구선수들을 대상으로 국내 대회인 주니어 마스터즈 코리아 주최 및 국제대회 주니어 월드 마스터즈의 출전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한국 축구의 발전을 지원해오고 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맨 위로



배너
이미지

카드뉴스

+ 더보기
[카드뉴스]
[카드뉴스] [카드뉴스] [카드뉴스] [카드뉴스] 도로 위 무법자, 잠깐의 방심이 대형사고로 이어진다 [카드뉴스] '궐련형 전자담배'의 배신...식약처

스포테인먼트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