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베이션, '조합원 자녀 우선 채용' 폐지…노사 합의

최용선 기자 cys4677@ekn.kr 2017.09.14 19:26:22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에너지경제신문 최용선 기자] SK이노베이션이 임단협상서 '조합원 자녀 우선 채용' 조항을 삭제했다.

14일 SK이노베이션에 따르면 노사는 올해 임금교섭 및 단체협약 교섭(임단협) 결과 양 측 합의로 단체협약 제24조 제2항의 '회사는 정년퇴직자, 업무상 상병으로 인한 퇴직자의 직계가족 채용에 있어서 자격이 구비됐을 시 우선채용의 편의를 도모한다'는 내용을 삭제했다.

SK이노베이션 노사의 이 같은 결정은 현대·기아차 등 여전히 '고용세습 조항'을 유지하고 있는 다른 대기업 노사 문화에도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고용노동부가 지난해 전국 100인 이상 노조가 있는 2769개 사업장을 대상으로 단체협약 실태 전수조사를 한 결과 694곳이 고용세습 조항을 두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맨 위로



배너
이미지

카드뉴스

+ 더보기
[카드뉴스] 월드컵 경기는 즐기고 쓰레기는?
[카드뉴스] 월드컵 경기는 즐기고 쓰레기는? [카드뉴스] 제주도 예멘 난민 '썰전'...찬반 논란 가열, 오해와 진실 [카드뉴스] [카드뉴스] [카드뉴스]

스포테인먼트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