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단독] 삼성물산, 군산바이오에너지 시공사 선정 계약절차속행금지 가처분 신청 제기...18일 첫 심문 열려

최아름 기자car@ekn.kr 2017.07.19 11:33:25

 

▲군산바이오 발전소 전경



[에너지경제신문 최아름 기자] 삼성물산이 지난 4일 군산바이오에너지㈜가 추진중인 200MW급 발전소 시공사 선정에 대한 계약절차속행금지 가처분 신청을 전주지방법원 군산지원에 냈다.  

군산지원은 19일 "지난 4일 삼성물산이 군산바이오에너지㈜에 대해 계약절차속행금지 가처분 신청했다"고 밝혔다.  

또 군산지원이 18일 삼성물산과 군산바이오에너지 관계자를 불러 첫 심문 기일을 연 것으로 확인됐다.  

삼성물산 관계자는 "소송을 제기한 것은 맞다. 하지만 소송이 진행중인 것에 대해선 답변을 드리기가 어렵다" 고 밝혔다.  

▲삼성물산.


군산바이오에너지 발전소 시공사 선정은 지난 5월 16일 본지에서 단독([단독]롯데건설, 군산바이오매스 전소발전소 1순위 낙찰예정자 선정)으로 롯데건설이 낙찰예정자로 선정됐다고 보도한 내용이다.  

이후 6월 말 국회 산업통상자원위원회 이훈 의원이 "발주처의 인위적인 조작으로 종합평가 결과 하위권이었던 롯데건설이 1등으로 올라섰다"고 문제를 제기함에 따라 현재 산업부의 조사와 함께 논란이 지속되고 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맨 위로



 
배너
배너
이미지

카드뉴스

+ 더보기
[카드뉴스]
[카드뉴스] [카드뉴스] '개천에서 용 안 난다' 대한민국 신(新)음서제...강원랜드 채용비리 명단 공개 [카드뉴스] [카드뉴스] 한국인 최초 노벨 평화상의 주인공, 김대중 전 대통령 [카드뉴스] 죽음으로 내몰리는 노동자들, '살인노동'의 현장

스포테인먼트

0 1 2 3 4